티스토리 뷰

SM아빠 사용후기

거실커튼 커텐 루버셔터 고르기

승민이아빠 해화동 2018.09.05 14:31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오늘도 우연찮게 저의 가난한 블로그에 들어와주신

여러분 정말로 감사합니다. 금일 제가 적고자 하는것은 과연 거실 커튼은 어떤것을 골라야하나

또는 정말 어떤것이 효율이 있을까? 제가 고민하던것들 결국 선택하게된 이유를 적고자 합니다.

여러분들도 아시죠 한번해놓으면 다시 바꾸기 정말로 귀찮고 오래도록 쓴다는것을.

그런것을 글쓴이도 알고 있기에 제가 여러분의 입장에서 한번 적어보도록 하겠습니다.

물론 저도 그렇게 선택했구요. 일단먼저 우리가 가는곳은 시장커텐가계나 비쥬얼이 있어보이는 커텐관련 가게를 갑니다.

그곳에서 보게 되는 사진입니다. 이곳은 일단 시장은 아니며, 제법 고가의 커튼.커텐취급하는 가게입니다.


보시다싶이 커튼을 골라야하는데, 커튼이 하나만 고르면 되는것이 아닙니다. 거실커튼이 있고, 방에서 또 쓰는 커튼이 다릅니다.

일단 거실은 저렇게 햇빛이 어찌되었던 속커튼과 겉커튼이 막아도 빛은 들어오게 합니다. 

그래서 대략적으로 빛이 들어오는커튼을 거실에 사용합니다.


위커튼은 맨위 사진과는 또다릅니다. 이런것들을 안방에다가 사용합니다.

일단 속지는 비쳐지는걸 하더라도 마지막 겉커튼은 암막커튼을 사용합니다. 빛을 완전치 차단하기 위함이죠

침실이니간요.


일단 고급스러운 커튼가계에 가면 이와같이 여러커튼들이 용도에 맞게 많이 DP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문제점은 하나같이 가격이 바쌋습니다.

저는 그래서 예전에 와이프가 커튼을 바꾸고자 해서 뭐할라고 그런 비싼곳에서 사냐고, 그냥 인터넷으로

사라, 내가 설치해주겠다 그런적이 있습니다.

하지만 인터넷으로 보던것과 다르게 맘에 안들어서 몇번을 보내고 다시 받고 했지요. 그리고 설치하는데

생각보다 쉽지는 않았네요, 기존 틀다 뜯어내고 하다보니 약간 아래로 처지는것도 있고, 그리해서 저는

다시는 인터넷으로 몇만원 이익보자고 주문하지 않습니다. 직접 커튼가계에가서 알아서 설치해주세요

라고 말합니다. 그게 더 안정적이고 깔끔하게 설치가 되니간요.


저희는 결국 커튼이 너무 비싸서 고민하게 됩니다. 안방커튼까지는 그래도 몇십만원에 해결이 되는데,

거실커튼은 왜그리 바싼지 ㅜㅜ, 예전부터 와이프가 루버셔터 하고싶다고 했는데

거실커튼이 100만원이 넘어가고, 너무 종류가 많아서 뭐가먼지 모르겠고, 다똑같아 보이고 무늬만

다르고, 그래서 결국 거실커튼은 루버셔터로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물론 거실커튼가격보다

2배정도 더 비싸지만, 그만큼 집이더 세련되게 보였고 설치후 2년이 지난지금 솔직히

커튼때서 먼지 청소하는것보다 루버셔터 청소가 훨씬간편하고 늘새것같다 라는 느낌에

거실은 루버셔터 설치를 적극 추천합니다.

일단 저희집에 설치된것들을 보세요.



안방입니다. 안방은 역시나 속지 커튼과 겉은 암막 커튼으로 했습니다. 

회색으로 하니 사진은 이상하지만 나름 괜찮았습니다.

다음은 아파트라면 화장실들어가는 입구 커튼입니다.

요건 한 10만원 정도로 할수 있을것 같습니다.

하고안하고 차이는 크게 나더랍니다.

아래는 거실커튼 대신 루버셔터를 달았습니다.


음 밤에 찍어놓은 사진뿐이라 예쁘게 나오지는 않네요.

루버셔터의 생명은 역시나 밖에서 안으로 들어오는 빛의 모양입니다. 

저희는 높은층이라 루버셔터의 활용도는 적습니다. 그러나 저층이신분들은 루버셔터의 활용이

매우 필수적이라고 말씀드리고 싶네요. 커튼을 치면 답답하고 루버셔터를 쳐놓고 위아래 조절해서

빛을 넣을수 있으니 집이 몽상적으로 이뻐진다 생각합니다.


그리고 저희는 정남향이라서, 여름엔 정말로 빛이 많이 들어와서 덥습니다. 그떄 저희는 루버셔터를

잘활용합니다. 막아높으면 정말 강한빛을 완전히 차단해 에어컨을 틀면 그 차이가 심하게 느껴집니다.

개인적으로 거실은 이미지, 관리, 시간이 흘러도 늘새것같은 루버셔터 하시는것이 좋다고 추천드립니다.


현재 2년사용중인데 매우 만족하고 쓰고 있거든요.


이상으로 거실 커튼 커텐 루버셔터 고르기를 후기를 마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245,147
Today
347
Yesterday
1,527
링크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