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주상골 증후군 수술 주사 비용

혹시 다른 사람들보다 발에 뼈가 더 많이 있습니까? 그런데 그 뼈로 인하여 염증 및 통증을 호소하시는가요 오늘 부주상골 증후군 수술 비용 및 수술 없이 소염 주사로 효율을 볼 수 있는 내용을 공유합니다.

 

부주상골 증후군 수술

 

실제로 발에 여분의 뼈가 있는 것은 드문 일이 아닙니다. 이러한 추가 뼈를 보조 뼈라 이야기하며, 발 중간의 발등이나 아치에 위치한 작은 뼈 중 하나 인 나비 뼈는 사람들이 가진 여분의 뼈의 예 중 하나입니다.

 

 

그것을 나비뼈라 부르며, 성숙 과정에서 나비 형과 부속 나비 형은 하나의 단단한 뼈로 융합되지 않고 섬유 조직이나 연골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즉 아치 바로 위의 발 안쪽에 위치한 여분의 뼈 또는 연골 조각입니다.

 

 

나비 뼈는 선천적입니다. 정상적인 뼈 구조의 일부가 아니므로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존재하지 않습니다. 보통적으로 무증상이며 사람들은 이 여분의 뼈가 있다는 사실을 알지 못한 채 평생을 살 수 있습니다.

 

 

하지만 부속 나비 뼈가 문제가 되는 주된 이유는 통증이 발생할 때입니다. 통증이 없으면 개입할 필요가 없습니다. 부속 나비 뼈는 뼈 돌출부를 형성하기 때문에 내측 아치에서 쉽게 느껴집니다. 보조 뼈가 너무 커서 발등의 이 범프가 신발에 문지르면 통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 고통스러운 상태를 부주상골 증후군이라고 합니다. 

 

 

0123

 

▣ 부주상골 증후군 증상

청소년기 때쯤 증상이 처음 나타날 확률이 높습니다. 왜냐하면 뼈가 성숙하고 연골이 뼈로 발달하는 시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성인이 될 때까지 증상을 못 느끼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부주상골 증후군 증상은 아래와 같습니다.

 

  • 중족 부 (발 안쪽, 아치 바로 위)의 가시적 뼈 돌출부

  • 뼈 돌출부의 발적 및 부기

  • 보통 활동 기간 동안 또는 이후에 발생하는 발 중간 및 아치의 막연한 통증 또는 욱신 거림

 

 

 

▣ 부주상골 증후군 수술은 언제

부주상골 증후군에 대한 비수술 적 치료의 목표는 증상을 완화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비수술적 치료가 증상을 완화하지 못하면 수술이 적절할 수 있습니다. 수술에는 보조 뼈를 제거하고, 해당 부위의 모양을 변경하고, 경골 뒤쪽 힘줄을 복구하여 기능을 개선할 수 있습니다. 이 여분의 뼈는 정상적인 발 기능에 필요하지 않기 때문이죠.

 

 

그러나 보통 보조적 치료를 통해 해결하는 것도 좋습니다. 일반적으로 처음에는 프롤로 주사로 염증을 일으켜 부위의 재생과 증식을 유도하여 체외충격파로 치료를 합니다.

 

 

 

▣ 부주상골 증후군 수술비용

해당 부주상골 증후군 수술비용은 미용상으로 하는 수술이 아니기에 실손보험으로 보험비 청구를 할 수 있습니다. 즉 ㅅ부주상골 증후군 수술비용에 따른 부담감은 없다고 이야기드리고 싶네요. 

 

제 주변을 보면 정말 꼭 필요한 것이 아니면 수술은 안 하더라고요. 수술은 뼈만 제거하는 것이라 어렵지 않지만 2-3일 입원 후 6주가량 깁스를 해야 하는 것 때문에 여름에는 절대 비추합니다.

 

 

그래서 가장 보편적 가성비가 좋은 치료는 스테로이드 소염 주사를 맞는 것입니다. 해당 주사를 맞으면 얼마의 시간 동안 통증이 사라집니다. 사람마다 통증의 기간이 다르지만 최소 몇 달 길게는 몇 년 동안 통증을 느낄 수 없습니다.

 

 

소염 주사 비용은 이것저것 다하면 4-6만 원 정도 예상하면 됩니다. 부주상골 증후군 통증이 심하시다면 소염 주사를 맞아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이상으로 부주상골 증후군 수술 주사 비용 포스팅을 마칩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